원격제어 프로그램 팀뷰어 사용법 및 다운로드

미니쿠파

·

2019. 5. 26. 10:16

반응형

썸네일
썸네일

오늘 소개해드릴 프로그램은 바로 팀뷰어(TeamViewer)라는 프로그램입니다. 팀뷰어는 TeamViewer GmbH라는 회사에서 만든 원격제어 프로그램입니다.

컴퓨터에 오류가 났을 때 팀뷰어를 사용하면 친구나 아는 사람이 원격으로 도와줄 수도 있고 집이랑 멀리 떨어져 있을 때 컴퓨터에서 가져와야 할 파일이 있던가 집에 있는 컴퓨터로 할 사항이 있다면 팀뷰어를 사용해 할 수 있답니다.

유튜브로 보기

 

그러면 이제 팀뷰어라는 원격제어 프로그램을 다운로드하는 방법과 사용법을 알려드리겠습니다.

팀뷰어 검색
팀뷰어 검색

구글이나 네이버 같은 포털사이트에 팀뷰어라고 검색을 하시면 팀뷰어의 공식 홈페이지가 나옵니다.

원격제어를 하려면 원격제어를 받는 사람과 원격제어를 하는 사람 기기에 팀뷰어 프로그램이 설치되어있어야 하기 때문에 안드로이드라면 플레이스토어에서 팀뷰어를 설치하시면 되고, 윈도우라면 팀뷰어 홈페이지에 가서 설치하시면 됩니다.

팀뷰어 홈페이지
팀뷰어 홈페이지

팀뷰어의 홈페이지에 접속을 하셨다면 개인용 무료 다운로드라 쓰여있는 곳을 눌러주세요. 팀뷰어를 개인용이 아닌 비즈니스용으로 사용을 하시려면 라이선스를 구입하셔서 팀뷰어를 사용해야 한답니다.

무료 다운로드를 누르시면 설치가 되는데 설치 파일은 20~30mb밖에 안돼서 오래 걸리지 않고 설치 파일을 다운로드하실 수 있으십니다.

팀뷰어 설치화면
팀뷰어 설치화면

이 창에서는 용도에 따라 선택해주면 되는데 업무용 / 상업용을 선택하면 팀뷰어의 라이선스를 구입하여 사용해야 할 수도 있습니다.

여기서는 개인용으로 사용할 것이기 때문에 개인용 / 비상업용을 선택해주겠습니다. 그러고 나서 동의 - 종료 버튼을 눌러주시면 팀뷰어 설치는 끝나게 됩니다.

팀뷰어 메인화면
팀뷰어 메인화면

팀뷰어를 설치 완료하면 실행을 하면 이창이 나오게 됩니다. 상대방이 자신의 컴퓨터로 원격제어를 하려고 한다면 id와 비밀번호가 필요합니다.

만약 컴퓨터로 다른 컴퓨터를 원격제어를 하시려면 파트너 id에 상대방의 id를 적고 비밀번호는 개인용 비밀번호나 저기 쓰여있는 비밀번호를 쓰면 됩니다.

팀뷰어 설정 화면
팀뷰어 설정 화면

저기 있는 비밀번호는 계속 바뀌므로 여기서는 개인 비밀번호를 만들어주겠습니다.

그러면 나중에 누가 원격제어를 할 때 팀뷰어 메인화면에 있는 비밀번호를 보고 알려주는 게 아닌 개인 비밀번호(고정된 비밀번호)를 알려주면 되니 더 편할 수도 있겠습니다.

휴대폰 팀뷰어 설치
휴대폰 팀뷰어 설치

이제는 휴대폰을 통해 다른 기기를 원격 제어하기 위해서 팀뷰어를 설치해주도록 합시다.

그러기 위해선 구글 플레이스토어에 팀뷰어라고 검색을 하시고 설치해주시면 됩니다. 안드로이드용 팀뷰어도 그렇게 큰 용량은 아니기 때문에 금방 다운로드를 하실 수 있으실 겁니다. 다운로드 수는 5000만이 넘어 보이네요.

원격 제어
원격 제어

휴대폰으로 다른 기기를 원격제어를 하시려면 저기 파트너 id칸에다가 상대방의 id를 적어주시고 비밀번호를 적어주시면 원격제어를 하실 수 있게 됩니다.

프로그램이 설치되어 있을 때 id랑 비밀번호만 입력을 하면 원격제어를 할 수 있다니 참 편리한 세상인 것 같습니다.

사진에서는 연결을 수립할 수 없다고 나오는데 몇 초 기다리시거나 하시면 정상적으로 하실 수 있으십니다. 팀뷰어 자체의 오류인지는 모르겠네요.

원격제어 화면
원격제어 화면

휴대폰으로 팀뷰어를 통해 컴퓨터를 원격 제어하는 모습니다. 휴대폰 화면을 움직이면 컴퓨터에 있는 커서도 그래도 움직이게 됩니다. 또한 휴대폰에서 키보드를 사용해 컴퓨터에 입력을 할 수도 있고 윈도키, alt, ctrl키도 사용할 수 있습니다. 

개인용으로 무료로 사용할 수 있는 팀뷰어. 어디 갔을 때 컴퓨터를 사용할 일이 생기거나 오류가 나서 상대방이 고쳐줄 때 등 상황에서 사용하기에 좋은 프로그램인 것 같습니다.

다운로드, 사용법이 그렇게 어려우지 않은 프로그램이니 초보자 분들도 쉽게 하실 수 있으실 것 같습니다.  팀뷰어라는 프로그램을 멋지게 사용해보시길 바라겠습니다.

반응형

0개의 댓글